사주명리학 > 사주명리학 > 强弱(Strength & Weakness)
즐겨찾기HOME 로그인회원가입사이트맵

 
작성일 : 13-01-15 14:57
强弱(Strength & Weakness)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1,565  
 
八字의 强弱과 休旺을 분별하는 것은 命을 해석하는 推命의 첫 단계라 할 수
있습니다.
아직도 많은 사람들이 强弱(Strength & Weakness)과 衰旺(Prosperity and Decline)을
구분하는 방법을 알지 못하고, 비슷하게 생각하는 愚(우)를 범하고 있습니다.
 
자칫 强한 것이 곧 旺이고, 衰와 弱을 같이 보기 쉬운데, 이들은 항상 일치하는
게 아닙니다. 八字의 强弱겉으로 드러나고, 旺衰속에서 숨을 쉬고 있습니다.
일종의 表裏(표리, 겉과 속) 관계로 보면 별반 어긋남이 없는데,
外柔內剛(외유내강), 內柔內剛(내유내강)과 같이 겉으로는 强하지만
속으로는 衰할 수 있고, 반대로 겉은 弱하나 속은 旺할 수 있다는 얘기입니다.
다시 말해 勢의 强弱氣의 衰旺차원이 다른 개념으로 곧 로 구분할
수 있습니다.
 
▶ 理氣
 
:NAMESPACE PREFIX = O />
强弱
衰旺
 
干支에서 하여 겉으로 表出(표출)되며, 靜物氣를 품고 있습니다.
그래서 八字의 强弱을 가릴 때는 먼저 天干의 動態부터 살피는 게 옳습니다.
보통 干支의 각 글자가 지닌 힘의 세기를 가늠할 때, 地支가 天干보다 强한 것으로
인식하고 있습니다.
天干가볍고 맑은 淸氣로 動하여 일정치 않으니 무겁고 濁(탁)하며,
靜(정)하여 옮기지 않는 地支보다 힘이 弱한 것입니다.
 
그런데 八字는 干支의 관계가 모두 유기적으로 조합되어 있습니다.
甲은 寅보다 弱하지만, 寅을 본 甲은 强하기 짝이 없습니다.
 
[팁] 祿 ☞ 十二運星 : 六甲중 4일뿐.<?xm
l:namespace prefix = o ns = "urn:schemas-microsoft-com:office:office" />
 甲 乙 庚 辛
 寅 卯 申 酉 --- 祿
 
沖↕ ↕ ↕ ↕
 
 申 酉 寅 卯 --- 絶
 
이렇게 地支의 正氣 天干으로 透(투)하면, 十干의 입장에서 볼 때 祿을 얻었다
해서, 勢가 매우 强한 겁니다.
비단 地支의 正氣뿐만 아니라 餘氣(여기)와 中氣를 얻은 十干의 글자
强한 것임에는 틀림없습니다.
 
이러한 현상을 十干의 입장에서 보면 地支에 「뿌리를 내렸다」고 해서
通根이라고 표현합니다.
독자들은 앞의 干支八字(Module 1)편에서 地支藏干에 대해 익힌 바가 있는데,
十二支에 배속된 藏干의 五行을 상기해보겠습니다.
 
藏干五行
 
<?xml:namespace prefix = o ns = "urn:schemas-microsoft-com:office:office" />
地支
餘氣
中氣
正氣
 
하나의 보기로 八字에 丙火라는 글자가 있다면, 火의 藏干五行에 배정된 地支의
글자를 보아야 해질 수 있습니다.
즉 寅(丙). 巳(丙). 午(丙·丁). 未(丁), 戌(丁)의 글자를 보게 된다면 丙火는
通根되어 强한 것입니다.
 
그러나 이외 子, 丑, 卯, 辰, 申, 酉, 亥 中의 글자로만 四柱의 地支가 구성되어 있다면,
丙火는 뿌리가 없는 無根으로 弱한 것입니다. 가령 卯木은 비록 丙火를 木生火로
돕지만, 丙火가 네 글자의 地支에 뿌리를 내리지 못한 한 미약한 처지를
면할 수 없는 것입니다.
 
干支가 하나로 짝을 이루는 丙의 조합으로는 丙子, 丙寅, 丙辰, 丙午, 丙辛, 丙戌의
여섯 甲子가 있는데, 이중 丙寅, 丙午, 丙戌은 强한 것이고, 丙申, 丙子, 丙辰은
한 것이다.
 
丙火가 强한 丙寅과 丙午, 丙戌에서도 상대적인 强弱을 조율해 볼 수 있는데,
이중 가장 强한 丙火의 글자丙午가 되고 다음으로 丙寅. 丙戌 順이 됩니다.
正氣의 火氣를 띠어 丙火를 한층 강렬하게 만들고,
木氣 또한 丙火의 生氣로 작용하여 힘을 보태는 반면 土氣는 丙火를
洩氣하여 다소 힘을 들어내기 때문입니다.
 
丙戌의 丙火가 强하다고 했는데, 여기에 의문을 품는 독자들도 적지 않을 것입니다.
이것은 强弱과 旺衰의 理와 氣를 혼동하는 까닭으로, 干支를 처음 배울 때 地支
五行의 氣가 四時에 流行하는 질서와 같으니 天干의 힘은 마땅히 地支의 時令에
左右될 것으로 믿기 때문입니다. 고스란히 틀린 말은 아닙니다.
 
丙戌에서 丙火寅과 午를 보는 것과 달리 氣가 衰한 것입니다.
그러나 의 衰는 潛伏(잠복)하고 勢는 强하게 表出되었다는 점을 구분하지
못하면 곤란한데, 이것은 한 사람의 性情에도 고스란히 반영됩니다.
 
재차 말해 强과 旺은 항상 같은 게 아니고, 衰와 弱이 또한 일치하지 않습니다.
八字는 强旺할 수도 있고, 强하지만 衰할 수도 있다는 얘기입니다.
强弱과 旺衰를 분간하지 못하면, 평생의 학습이 砂上樓閣이 되기 쉽습니다.
이것은 八字를 推論하는 推命의 첫 단추부터 잘못 꿰었음을 의미하는 것이니
신중히 취해야 할 것입니다
 
 

 
 

Total 109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사주결정에 있어서 절입조정,태어난 시간계산 산출 관리자 11-30 10701
공지 해외에서 출생한 사람의 사주 관리자 10-16 11207
공지 천간희기론,십간별 일대일 조합의 희기,十干別 一對一 조합… 관리자 07-05 14292
공지 사주명리학 공부방법 관리자 05-28 22178
49 진신으로 용신을 삼아야 부귀가 확실하다 관리자 01-16 19658
48 强弱(Strength & Weakness) 관리자 01-15 1566
47 통근(通根)에 대한 견해 관리자 01-09 4367
46 맛의 오행 관리자 01-09 3440
45 오행의 상극 관리자 01-09 2306
44 사주학의 역사와 대가 관리자 12-03 5525
43 해외에서 출생한 사람의 사주 관리자 10-16 11207
42 운명과 사주. 그리고 인생 관리자 10-08 2790
41 사주명리학 공부방법 관리자 05-28 22178
40 이야기로 배우는 사주공부 (십이운성,이수) 관리자 05-28 14407
39 24절기의 유래와 의미 관리자 05-28 9645
38 개고(開庫)의 개념 관리자 05-28 10264
37 아들/딸 구별의 비기 관리자 05-28 4882
36 짜고치는 고스톱 - 刑 沖 會 合 관리자 05-28 4422
35 동주절 관리자 03-31 2023
34 동주묘 관리자 03-31 3333
33 동주욕 관리자 03-31 2207
32 동주사 관리자 03-31 4076
31 육십갑자 관리자 03-31 3408
30 육친 성정론 관리자 03-29 3453
 1  2  3  4  5  6